sam

메뉴

[정치/사회] 국세청은 정의로운가

facebook

BEST
  • 분야정치/사회 > 사회과학일반
  • 저자안원구 | 출판사이상
  • 2017.09.11 출간 | 338 쪽(PDF 기준)
  • 포맷/용량지원정보/이용안내
  • PDF 1.82MB / ePUB 0.56MB
  • 듣기기능 지원
  • 평점 0
  • 찜수 29건
  • 리뷰총0
  • 퐁당 sam총77명읽는중

다른 구매 방식 (정가 대비 sam 할인율)

책소개

최순실 재산 추적자 안원구가 밝히는 권력, 재벌, 세금을 둘러싼 불편한 진실! 최순실 일가의 해외은닉 재산을 추적하는 일에 사비를 들여 매진하는 한 사람이 있다. ‘은닉재산 전문 프로파일러’라는 달갑지 않은 애칭을 훈장처럼 달았다. 그는 바로 안원구 전 대구지방국세청장이다. 1982년 행정고시에 합격한 이후 국세청과 청와대 요직을 두루 거쳤지만 그는 이명박 정권에서 소위 ‘도곡동 땅 실소유주 MB문건’과 관련하여 갖은 고초를 겪고 자리에서 물러났다. 그는 세무 분야 전문가이기에 앞서 국가 경영에 필요한 안목과 경륜을 갖춘 유능한 행정가였다. 촛불혁명으로 정권이 바뀌고 ‘적폐청산’과 ‘공정사회 만들기’를 위한 노력이 사회 곳곳에서 펼쳐지고 있는 요즘 그는 이 책에 자신이 몸담았던 국세청에 대해서 올바른 진단과 개혁의 목소리를 담았다. 과연 이 땅에서 공정ㆍ공평하게 걷힌 세금이 낮은 곳으로 골고루 스며드는 진정한 조세정의는 실현 가능할까? 저자는 이 책에서 권력과 재벌, 세금을 둘러싼 불편한 진실을 통해 국세청의 과거와 현재를 돌아보고 조세정의와 공정사회를 위한 국세청 개혁 방향을 제시한다.
최순실 재산 추적자 안원구가 밝히는 권력, 재벌, 세금을 둘러싼 불편한 진실! 최순실 일가의 해외은닉 재산을 추적하는 일에 사비를 들여 매진하는 한 사람이 있다. ‘은닉재산 전문 프로파일러’라는 달갑지 않은 애칭을 훈장처럼 달았다. 그는 바로 안원구 전 대구지방국세청장이다. 1982년 행정고시에 합격한 이후 국세청과 청와대 요직을 두루 거쳤지만 그는 이명박 정권에서 소위 ‘도곡동 땅 실소유주 MB문건’과 관련하여 갖은 고초를 겪고 자리에서 물러났다. 그는 세무 분야 전문가이기에 앞서 국가 경영에 필요한 안목과 경륜을 갖춘 유능한 행정가였다. 촛불혁명으로 정권이 바뀌고 ‘적폐청산’과 ‘공정사회 만들기’를 위한 노력이 사회 곳곳에서 펼쳐지고 있는 요즘 그는 이 책에 자신이 몸담았던 국세청에 대해서 올바른 진단과 개혁의 목소리를 담았다. 과연 이 땅에서 공정ㆍ공평하게 걷힌 세금이 낮은 곳으로 골고루 스며드는 진정한 조세정의는 실현 가능할까? 저자는 이 책에서 권력과 재벌, 세금을 둘러싼 불편한 진실을 통해 국세청의 과거와 현재를 돌아보고 조세정의와 공정사회를 위한 국세청 개혁 방향을 제시한다.
더보기

저자 소개


저자 : 안원구
저자 : 안원구
저자 안원구는 1960년 경상북도 의성에서 태어났다. 대학재학 중 1982년 제26회 행정고시 재경직에 합격하여 국세청 공무원 생활을 시작했다. 세무서와 지방청에서 총무과장, 부가세과장, 소득세과장, 법인세과장을 두루 역임하고 김대중 정부와 노무현 정부에서 대통령비서실의 민정수석실과 정책수석실에서 근무했다. 국세청으로 복귀하여 국세청 총무과장, 서울지방국세청 조사1국장, 국세청 국제조세관리관, 대구지방국세청장을 거쳤다. 대구지방국세청장 재직 시 포스코건설 세무조사 과정에서 우연히 보게 된 소위 ‘도곡동 땅 실소유주 문건’ 논란으로 2년간 옥고까지 치렀다. 저서로는 억울한 옥고를 치르게 된 배경을 밝힌 《잃어버린 퍼즐》이 있다. 19대 대통령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 대구공동선거위원장으로 활동했으며 활발한 방송활동과 함께 촛불혁명의 단초인 박근혜-최순실의 은닉재산을 추적하여 국민들에게 돌려주기 위해 동분서주하고 있다.

저자 : 구영식
저자 구영식은 1996년부터 잡지와 인터넷언론에서 세상의 진실을 탐사해온 21년차 기자. 월간 [사회평론 길]과 월간 [말]에서 잡지 기자로 살다가 2001년 12월 인터넷언론 [오마이뉴스]에 입사했다. 이후 [오마이뉴스]에서는 정당팀장과 사회팀장, 대선후보사실검증팀장, 정치팀장, 대선기획취재팀장을 거쳐 현재 탐사보도팀장을 맡고 있다. ‘밀리언셀러 《마시멜로 이야기》 대리번역 의혹’과 ‘육사 출신 대위의 MB모욕죄 기소’ 특종보도, ‘2012년 대선후보 사실검증’ 기획보도, ‘19대 국회의원 정치자금 사용내역 분석’ 기획보도로 한국인터넷기자상과 한국기자협회 이달의 기자상(2회), 온라인저널리즘어워드, 제1회 인터넷선거보도상 등을 수상했다. 저서로는 《한국의 보수와 대화하다》, 《검사와 스폰서, 묻어버린 진실》, 《한 조각의 진실-30년 NHK 기자 천학법의 한국 현대사 증언》, 《시민을 고소하는 나라》, 《표창원, 보수의 품격》, 《대한민국 진보, 어디로 가는가》 등이 있다.



저자 : 안원구
저자 : 안원구
저자 안원구는 1960년 경상북도 의성에서 태어났다. 대학재학 중 1982년 제26회 행정고시 재경직에 합격하여 국세청 공무원 생활을 시작했다. 세무서와 지방청에서 총무과장, 부가세과장, 소득세과장, 법인세과장을 두루 역임하고 김대중 정부와 노무현 정부에서 대통령비서실의 민정수석실과 정책수석실에서 근무했다. 국세청으로 복귀하여 국세청 총무과장, 서울지방국세청 조사1국장, 국세청 국제조세관리관, 대구지방국세청장을 거쳤다. 대구지방국세청장 재직 시 포스코건설 세무조사 과정에서 우연히 보게 된 소위 ‘도곡동 땅 실소유주 문건’ 논란으로 2년간 옥고까지 치렀다. 저서로는 억울한 옥고를 치르게 된 배경을 밝힌 《잃어버린 퍼즐》이 있다. 19대 대통령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 대구공동선거위원장으로 활동했으며 활발한 방송활동과 함께 촛불혁명의 단초인 박근혜-최순실의 은닉재산을 추적하여 국민들에게 돌려주기 위해 동분서주하고 있다.

저자 : 구영식
저자 구영식은 1996년부터 잡지와 인터넷언론에서 세상의 진실을 탐사해온 21년차 기자. 월간 [사회평론 길]과 월간 [말]에서 잡지 기자로 살다가 2001년 12월 인터넷언론 [오마이뉴스]에 입사했다. 이후 [오마이뉴스]에서는 정당팀장과 사회팀장, 대선후보사실검증팀장, 정치팀장, 대선기획취재팀장을 거쳐 현재 탐사보도팀장을 맡고 있다. ‘밀리언셀러 《마시멜로 이야기》 대리번역 의혹’과 ‘육사 출신 대위의 MB모욕죄 기소’ 특종보도, ‘2012년 대선후보 사실검증’ 기획보도, ‘19대 국회의원 정치자금 사용내역 분석’ 기획보도로 한국인터넷기자상과 한국기자협회 이달의 기자상(2회), 온라인저널리즘어워드, 제1회 인터넷선거보도상 등을 수상했다. 저서로는 《한국의 보수와 대화하다》, 《검사와 스폰서, 묻어버린 진실》, 《한 조각의 진실-30년 NHK 기자 천학법의 한국 현대사 증언》, 《시민을 고소하는 나라》, 《표창원, 보수의 품격》, 《대한민국 진보, 어디로 가는가》 등이 있다.


더보기

목차

1부
ㆍ국세청 불신의 역사 : 부마항쟁 ㆍ풍, 풍, 세풍사건 ㆍ언론사 세무조사 ㆍ노무현 정부의 권력기관 ㆍ태광실업 세무조사의 진실 ㆍ검찰과의 특수관계 ㆍ친대기업적 국세청 ㆍ삼성과 국세청 ㆍ공익법인의 비밀 ㆍ재벌의 변칙 세습 ㆍ삼성생명공익재단 ㆍ공익재단 사용 설명서 ㆍ국정농단 재산 환수 ㆍ최순실 일가 재산은 몰수 가능한가?

2부
ㆍ세피아 : 전관 재취업 ㆍ전직 청장 재취업 브로커 ㆍ전관예우 ㆍ주류회사는 국세청의 봉 ㆍ세무조사 무풍지대, 김앤장 ㆍ모범납세자 제도 ㆍ수상한 모범납세자 표창 ㆍ증세와 복지 수요 ㆍ부자 증세와 국민개세주의 ㆍ종교인은 별류 인간인가? ㆍ세금 소멸시효 ㆍ블랙 요원(정보수집) vs 화이트 요원(민원) ㆍ지하경제 양성화 ㆍ박근혜 정권 코드 맞추기 ㆍ역외탈세가 이루어지는 세금천국 ㆍ‘먹튀’ 논란 론스타 ㆍ선박왕, 구리왕, 완구왕

3부
ㆍ‘추상’ 같은 국세청 ㆍ국세청 둘러보기 ㆍ조사국, 국세청의 핵 ㆍ국세청장으로 가는 지름길 ㆍ조사국, 특별한 직업윤리 ㆍ국세청 실무 조직 ㆍ수시조사와 심층조사 ㆍ성실신고 담보 ㆍ조세범칙 조사 ㆍ검찰상주 국세청 조사요원 ㆍ왜 탈세할까? ㆍ다양한 권리구제 절차ㆍ세원 관리

4부
ㆍ공정과 공평 사이 ㆍ과세 사각지대 ㆍ고위직 인사 관행 ㆍ국세청장 깜 ㆍ인사, 잘해야 본전 ㆍ고위직 10명 중 7명이 행시 출신 ㆍ김대중?노무현 정부의 국세청 ㆍ여성 국세 공무원 ㆍ안원구 불법 감금 사건 ㆍ중하위직 우선 개방 ㆍ공익법인관리 전담기관 ㆍ참모조직과 현장조직 ㆍ전산실과 세원관리는 한 몸 ㆍ전가의 보도, 국세기본법 제81조의 13 ㆍ자본소득 과세강화 ㆍ국세청 내부개혁
1부
ㆍ국세청 불신의 역사 : 부마항쟁 ㆍ풍, 풍, 세풍사건 ㆍ언론사 세무조사 ㆍ노무현 정부의 권력기관 ㆍ태광실업 세무조사의 진실 ㆍ검찰과의 특수관계 ㆍ친대기업적 국세청 ㆍ삼성과 국세청 ㆍ공익법인의 비밀 ㆍ재벌의 변칙 세습 ㆍ삼성생명공익재단 ㆍ공익재단 사용 설명서 ㆍ국정농단 재산 환수 ㆍ최순실 일가 재산은 몰수 가능한가?

2부
ㆍ세피아 : 전관 재취업 ㆍ전직 청장 재취업 브로커 ㆍ전관예우 ㆍ주류회사는 국세청의 봉 ㆍ세무조사 무풍지대, 김앤장 ㆍ모범납세자 제도 ㆍ수상한 모범납세자 표창 ㆍ증세와 복지 수요 ㆍ부자 증세와 국민개세주의 ㆍ종교인은 별류 인간인가? ㆍ세금 소멸시효 ㆍ블랙 요원(정보수집) vs 화이트 요원(민원) ㆍ지하경제 양성화 ㆍ박근혜 정권 코드 맞추기 ㆍ역외탈세가 이루어지는 세금천국 ㆍ‘먹튀’ 논란 론스타 ㆍ선박왕, 구리왕, 완구왕

3부
ㆍ‘추상’ 같은 국세청 ㆍ국세청 둘러보기 ㆍ조사국, 국세청의 핵 ㆍ국세청장으로 가는 지름길 ㆍ조사국, 특별한 직업윤리 ㆍ국세청 실무 조직 ㆍ수시조사와 심층조사 ㆍ성실신고 담보 ㆍ조세범칙 조사 ㆍ검찰상주 국세청 조사요원 ㆍ왜 탈세할까? ㆍ다양한 권리구제 절차ㆍ세원 관리

4부
ㆍ공정과 공평 사이 ㆍ과세 사각지대 ㆍ고위직 인사 관행 ㆍ국세청장 깜 ㆍ인사, 잘해야 본전 ㆍ고위직 10명 중 7명이 행시 출신 ㆍ김대중?노무현 정부의 국세청 ㆍ여성 국세 공무원 ㆍ안원구 불법 감금 사건 ㆍ중하위직 우선 개방 ㆍ공익법인관리 전담기관 ㆍ참모조직과 현장조직 ㆍ전산실과 세원관리는 한 몸 ㆍ전가의 보도, 국세기본법 제81조의 13 ㆍ자본소득 과세강화 ㆍ국세청 내부개혁
더보기

100자 리뷰 (총 0건)

리뷰쓰기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이 책의 첫번째 리뷰어가 되어 주세요.

  • 함께 다운로드한 eBook

  • 이 분야의 베스트 eBook

교보 eBook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지 않으셨습니다.
sam 상품을 읽으시려면,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셔야 합니다.
설치페이지로 이동합니다.

교보 eBook 어플 설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