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m

메뉴

[인문] 나는 둔감하게 살기로 했다

facebook

BEST NEW
  • 분야인문 > 인문교양
  • 저자와타나베 준이치 | 출판사다산초당
  • 2018.04.10 출간 | 264 쪽(PDF 기준)
  • 포맷/용량지원정보/이용안내
  • ePUB 22.68MB
  • 듣기기능 지원
  • 평점 4
  • 찜수 46건
  • 리뷰총7
  • 퐁당 sam총112명읽는중

다른 구매 방식 (정가 대비 sam 할인율)

책소개

“더 이상 무례하고 사소한 것들에 신경 쓰지 않겠습니다!” 함부로 던지는 가시 돋친 말에, 자꾸만 어긋나는 인간관계에, 오늘도 내 마음 쓰라리게 아팠다면? 300만 베스트셀러 작가 와타나베 준이치가 전하는 소중한 내 인생을 위한 마음 처방전 ★★★ 100만 부 판매 밀리언셀러 ★★★ ★★★ 『나는 까칠하게 살기로 했다』 양창순 박사 추천 ★★★ 불행하게도 현대인의 일상은 스트레스를 주는 일로 가득하다. 매일 아침 빠지지 않고 치르는 출근 전쟁부터, 사사건건 잔소리를 늘어놓는 직장 상사, 뒤에서 험담을 일삼는 동료, 속을 아는지 모르는지 자기 자랑만 늘어놓는 친구까지…… 마음에 상처 주는 일은 끊임없이 반복되고, 그 영향은 우리 건강에도 적신호를 보낸다. 가슴이 답답하고, 머리가 깨질 듯 아프고, 쉽게 잠을 이루지 못하는 건 그만큼 마음이 힘들기 때문이다. 그런데 정말 이렇게 살아도 괜찮은 걸까? 혹시 우리가 일상의 스트레스를 너무 민감하게 받아들이는 건 아닐까? 와타나베 준이치는 행복한 인생을 살아가기 위해 ‘조금 더 둔감하게 살라’고 조언한다. 사소한 일을 민감하고 예민하게 받아들이면 소소한 일상의 행복을 놓치기 쉽다. 힘들고 곤란한 일일수록 둔감한 태도로, 마음에 담아두지 않고 흘려보내야 정신 건강에 이롭다. 억지로 스트레스를 견뎌내기보다 아예 신경을 쓰지 않는 방향으로 전략을 바꾸는 것이다. 실제로 몸과 마음이 둔감한 사람은 질병에 걸리거나 아픈 일이 적고, 힘든 일이 생겨도 쉽게 이겨낸다. 물론 직장 생활이나 인간관계에서도 둔감한 사람들은 늘 성공을 이끌어낸다. 민감하고 예민한 마음에 하루하루가 만족스럽지 않은 사람, 이제 더 이상 눈치 보지 않고 내 인생의 주인을 되찾고 싶은 사람들에게 이 책을 권한다.
“더 이상 무례하고 사소한 것들에 신경 쓰지 않겠습니다!” 함부로 던지는 가시 돋친 말에, 자꾸만 어긋나는 인간관계에, 오늘도 내 마음 쓰라리게 아팠다면? 300만 베스트셀러 작가 와타나베 준이치가 전하는 소중한 내 인생을 위한 마음 처방전 ★★★ 100만 부 판매 밀리언셀러 ★★★ ★★★ 『나는 까칠하게 살기로 했다』 양창순 박사 추천 ★★★ 불행하게도 현대인의 일상은 스트레스를 주는 일로 가득하다. 매일 아침 빠지지 않고 치르는 출근 전쟁부터, 사사건건 잔소리를 늘어놓는 직장 상사, 뒤에서 험담을 일삼는 동료, 속을 아는지 모르는지 자기 자랑만 늘어놓는 친구까지…… 마음에 상처 주는 일은 끊임없이 반복되고, 그 영향은 우리 건강에도 적신호를 보낸다. 가슴이 답답하고, 머리가 깨질 듯 아프고, 쉽게 잠을 이루지 못하는 건 그만큼 마음이 힘들기 때문이다. 그런데 정말 이렇게 살아도 괜찮은 걸까? 혹시 우리가 일상의 스트레스를 너무 민감하게 받아들이는 건 아닐까? 와타나베 준이치는 행복한 인생을 살아가기 위해 ‘조금 더 둔감하게 살라’고 조언한다. 사소한 일을 민감하고 예민하게 받아들이면 소소한 일상의 행복을 놓치기 쉽다. 힘들고 곤란한 일일수록 둔감한 태도로, 마음에 담아두지 않고 흘려보내야 정신 건강에 이롭다. 억지로 스트레스를 견뎌내기보다 아예 신경을 쓰지 않는 방향으로 전략을 바꾸는 것이다. 실제로 몸과 마음이 둔감한 사람은 질병에 걸리거나 아픈 일이 적고, 힘든 일이 생겨도 쉽게 이겨낸다. 물론 직장 생활이나 인간관계에서도 둔감한 사람들은 늘 성공을 이끌어낸다. 민감하고 예민한 마음에 하루하루가 만족스럽지 않은 사람, 이제 더 이상 눈치 보지 않고 내 인생의 주인을 되찾고 싶은 사람들에게 이 책을 권한다.
더보기

저자 소개


저자 : 와타나베 준이치
저자 와타나베 준이치 (渡? 淳一)
1933년 훗카이도 출생. 삿포로 의과대학을 졸업한 후 정형외과 의사와 강사로 활동했다. 1965년 어머니의 죽음을 다룬 소설 「사화장(死化粧)」을 발표하면서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고, 1970년 「빛과 그림자(光と影)」로 일본 최고의 대중문학상 나오키 상을 거머쥐었다. 이후 본격적인 작가의 길로 들어선 그는 초기에는 주로 의학적인 시각에서 인간의 심리를 예리하게 파헤치는 소설을 썼으며, 역사 소설, 전기 소설, 연애 소설 등으로 활동 영역을 넓혔다.
100편이 훌쩍 넘는 그의 작품들은 삶과 죽음의 양면성, 일본인의 정체성과 의식, 남녀의 사랑을 솔직하게 드러낸 수작으로 인정받는다. 특히 1997년 출간된 『실낙원(失?園)』은 작품성과 대중성을 겸비한 대표작으로서 일본 역사상 최초로 300만 부 판매를 기록했으며, 영화와 드라마로 제작되어 많은 이의 사랑을 받았다. 그는 이러한 문학적 공로를 인정받아 2003년 일본 정부로부터 휘장을 받기도 했다.
주요 작품으로는 『구름계단』, 『남편이라는 것』, 『사랑의 유형지』 등이 있으며, 그의 사상과 삶의 지혜가 녹아든 에세이 『둔감력』은 출간된 해에 100만 부 이상 판매되며 작품성을 인정받은 수작이다.

저자 : 와타나베 준이치
저자 와타나베 준이치 (渡? 淳一)
1933년 훗카이도 출생. 삿포로 의과대학을 졸업한 후 정형외과 의사와 강사로 활동했다. 1965년 어머니의 죽음을 다룬 소설 「사화장(死化粧)」을 발표하면서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고, 1970년 「빛과 그림자(光と影)」로 일본 최고의 대중문학상 나오키 상을 거머쥐었다. 이후 본격적인 작가의 길로 들어선 그는 초기에는 주로 의학적인 시각에서 인간의 심리를 예리하게 파헤치는 소설을 썼으며, 역사 소설, 전기 소설, 연애 소설 등으로 활동 영역을 넓혔다.
100편이 훌쩍 넘는 그의 작품들은 삶과 죽음의 양면성, 일본인의 정체성과 의식, 남녀의 사랑을 솔직하게 드러낸 수작으로 인정받는다. 특히 1997년 출간된 『실낙원(失?園)』은 작품성과 대중성을 겸비한 대표작으로서 일본 역사상 최초로 300만 부 판매를 기록했으며, 영화와 드라마로 제작되어 많은 이의 사랑을 받았다. 그는 이러한 문학적 공로를 인정받아 2003년 일본 정부로부터 휘장을 받기도 했다.
주요 작품으로는 『구름계단』, 『남편이라는 것』, 『사랑의 유형지』 등이 있으며, 그의 사상과 삶의 지혜가 녹아든 에세이 『둔감력』은 출간된 해에 100만 부 이상 판매되며 작품성을 인정받은 수작이다.
더보기

목차

들어가는 말
나는 얼마나 둔감한 사람일까?

하나, 둔감한 마음은 신이 주신 최고의 재능이다
무례한 사람 앞에서도 당당함을 잃지 않는 법
자존심 강한 사람이 더 예민하다
단단한 마음 위에 재능이 꽃핀다

둘, 스트레스조차 가볍게 무시해버리는 둔감함의 힘
구시렁구시렁 잔소리도 대충 흘려넘기는 대단한 능력
훌훌 털어버리는 사람만이 얻을 수 있는 특별한 선물
정신 건강을 위해서라도 제발 귀 기울여 듣지 말 것

셋, 마음은 둔감하게, 혈액 순환은 시원하게
마음이 건강한 사람은 혈관도 잘생겼다
당신의 속이 늘 답답하고 아픈 이유
좋은 스트레스는 사장님도 춤추게 한다
한 잔을 마셔도 기분 좋게 취하는 법
둔감한 사람의 마음과 혈관은 언제나 열려 있다

넷, 조금 둔감하게 살아도 괜찮아
너무 잘 보여서 피곤한 눈
너무 잘 들려서 괴로운 귀
너무 잘 맡아서 곤란한 코
너무 잘 느껴서 못 먹는 입
너무 민감해서 고통이 큰 피부
예민할수록 더 아프다

다섯, 어디서든 잘 자는 사람은 이길 수 없다
남들보다 6만 시간 더 자는 속 편한 사람
잘 자고 잘 일어나는 수면 습관의 힘
왜 오늘도 나는 쉽게 잠들지 못할까

여섯, 누가 뭐래도, 나를 사랑하는 게 먼저다
근거 없는 자신감도 능력이다
칭찬을 칭찬으로 받아들이는 법
운명의 톱니바퀴를 돌리는 칭찬의 힘
말 한마디에 사람의 재능이 꽃핀다

일곱, 둔감한 몸에는 질병조차 찾아오지 않는다
나도 친구들과 함께 아프고 싶다
흙바닥 먼지가 선물해주는 면역력 선물
깨끗할수록 면역력은 떨어진다

여덟, 이성의 마음을 사로잡는 둔감한 매력
남녀 간의 사랑에는 교과서가 없다
평화를 원한다면 당장 대화를 멈춰라
뿌리 깊은 사랑은 상처를 두려워하지 않는다
입맛이 깐깐한 사람일수록 사랑에도 깐깐하다
조금 지저분한 게 뭐 어때서

아홉, 결혼 생활에는 정답이 없다
연애는 쉽고 결혼은 어려운 딱 한 가지 이유
충격과 공포의 치약 튜브 사건
이래도 좋고, 저래도 좋은 잉꼬부부

열, 암에 대처하는 둔감한 사람들의 현명한 자세
심리적 긴장이 불러온 건강의 적신호
만약 부모의 예민함을 아이가 물려받는다면
겨우 이까짓 암에 무릎 꿇을 수는 없다
결국 암은 불안함과의 싸움이다

열하나, 남자보다 여자가 더 강하고 둔감하다
첫째는 딸, 둘째는 아들을 선호하는 진짜 이유
몸의 피가 절반이나 빠져나갔는데도
여자는 살고 남자는 죽는다

열둘, 세상의 모든 엄마는 여자다
여성의 몸을 둘러싼 부드러운 갑옷
피하 지방 없는 남자의 뒤늦은 후회
누가 뭐래도 엄마가 가장 위대하다
모든 인류는 여성에게 빚을 지고 있다

열셋, 타인은 끝까지 타인일 뿐이다
일과 승진에 민감한 남자들의 세계
당신이 날 질투하고 비난해도 괜찮아
주위의 시선이나 소문은 가볍게 무시해버릴 것

열넷, 사랑을 하려면 예민한 마음부터 바꿔라
가벼운 거짓말은 가볍게 넘긴다
좋아하는 상대를 위해 입맛까지 바꾸는 유연한 마음
초조하지 않게 기다리는 자세가 필요하다

열다섯, 직장 내 신경 끄기의 기술
어디에나 그런 사람은 있다
세상 모두를 고칠 수는 없으니까

열여섯, 주변 환경은 언제나 변한다
똑같이 다쳐도 상처가 다르다
몸의 저항력이 클수록 마음도 단단하다
갑작스러운 변화에도 끄떡없는 항상성
넓게 열린 문으로 나아가기 위해서는

열일곱, 어머니의 사랑, 그 위대한 둔감력에 대하여
아이를 위해 젖을 물리다
점차 아이의 울음소리에 둔감해지는 어머니
어머니가 아니었다면 불가능한 일들
어머니는 강하다

나가는 말
들어가는 말
나는 얼마나 둔감한 사람일까?

하나, 둔감한 마음은 신이 주신 최고의 재능이다
무례한 사람 앞에서도 당당함을 잃지 않는 법
자존심 강한 사람이 더 예민하다
단단한 마음 위에 재능이 꽃핀다

둘, 스트레스조차 가볍게 무시해버리는 둔감함의 힘
구시렁구시렁 잔소리도 대충 흘려넘기는 대단한 능력
훌훌 털어버리는 사람만이 얻을 수 있는 특별한 선물
정신 건강을 위해서라도 제발 귀 기울여 듣지 말 것

셋, 마음은 둔감하게, 혈액 순환은 시원하게
마음이 건강한 사람은 혈관도 잘생겼다
당신의 속이 늘 답답하고 아픈 이유
좋은 스트레스는 사장님도 춤추게 한다
한 잔을 마셔도 기분 좋게 취하는 법
둔감한 사람의 마음과 혈관은 언제나 열려 있다

넷, 조금 둔감하게 살아도 괜찮아
너무 잘 보여서 피곤한 눈
너무 잘 들려서 괴로운 귀
너무 잘 맡아서 곤란한 코
너무 잘 느껴서 못 먹는 입
너무 민감해서 고통이 큰 피부
예민할수록 더 아프다

다섯, 어디서든 잘 자는 사람은 이길 수 없다
남들보다 6만 시간 더 자는 속 편한 사람
잘 자고 잘 일어나는 수면 습관의 힘
왜 오늘도 나는 쉽게 잠들지 못할까

여섯, 누가 뭐래도, 나를 사랑하는 게 먼저다
근거 없는 자신감도 능력이다
칭찬을 칭찬으로 받아들이는 법
운명의 톱니바퀴를 돌리는 칭찬의 힘
말 한마디에 사람의 재능이 꽃핀다

일곱, 둔감한 몸에는 질병조차 찾아오지 않는다
나도 친구들과 함께 아프고 싶다
흙바닥 먼지가 선물해주는 면역력 선물
깨끗할수록 면역력은 떨어진다

여덟, 이성의 마음을 사로잡는 둔감한 매력
남녀 간의 사랑에는 교과서가 없다
평화를 원한다면 당장 대화를 멈춰라
뿌리 깊은 사랑은 상처를 두려워하지 않는다
입맛이 깐깐한 사람일수록 사랑에도 깐깐하다
조금 지저분한 게 뭐 어때서

아홉, 결혼 생활에는 정답이 없다
연애는 쉽고 결혼은 어려운 딱 한 가지 이유
충격과 공포의 치약 튜브 사건
이래도 좋고, 저래도 좋은 잉꼬부부

열, 암에 대처하는 둔감한 사람들의 현명한 자세
심리적 긴장이 불러온 건강의 적신호
만약 부모의 예민함을 아이가 물려받는다면
겨우 이까짓 암에 무릎 꿇을 수는 없다
결국 암은 불안함과의 싸움이다

열하나, 남자보다 여자가 더 강하고 둔감하다
첫째는 딸, 둘째는 아들을 선호하는 진짜 이유
몸의 피가 절반이나 빠져나갔는데도
여자는 살고 남자는 죽는다

열둘, 세상의 모든 엄마는 여자다
여성의 몸을 둘러싼 부드러운 갑옷
피하 지방 없는 남자의 뒤늦은 후회
누가 뭐래도 엄마가 가장 위대하다
모든 인류는 여성에게 빚을 지고 있다

열셋, 타인은 끝까지 타인일 뿐이다
일과 승진에 민감한 남자들의 세계
당신이 날 질투하고 비난해도 괜찮아
주위의 시선이나 소문은 가볍게 무시해버릴 것

열넷, 사랑을 하려면 예민한 마음부터 바꿔라
가벼운 거짓말은 가볍게 넘긴다
좋아하는 상대를 위해 입맛까지 바꾸는 유연한 마음
초조하지 않게 기다리는 자세가 필요하다

열다섯, 직장 내 신경 끄기의 기술
어디에나 그런 사람은 있다
세상 모두를 고칠 수는 없으니까

열여섯, 주변 환경은 언제나 변한다
똑같이 다쳐도 상처가 다르다
몸의 저항력이 클수록 마음도 단단하다
갑작스러운 변화에도 끄떡없는 항상성
넓게 열린 문으로 나아가기 위해서는

열일곱, 어머니의 사랑, 그 위대한 둔감력에 대하여
아이를 위해 젖을 물리다
점차 아이의 울음소리에 둔감해지는 어머니
어머니가 아니었다면 불가능한 일들
어머니는 강하다

나가는 말
더보기

100자 리뷰 (총 0건)

리뷰쓰기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이 책의 첫번째 리뷰어가 되어 주세요.

북로그 리뷰 (총 7건)

더보기
  • 함께 다운로드한 eBook

  • 이 분야의 베스트 eBook

교보 eBook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지 않으셨습니다.
sam 상품을 읽으시려면,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셔야 합니다.
설치페이지로 이동합니다.

교보 eBook 어플 설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