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마이룸
  • 고객센터

SAM 교보문고 eBook 회원제 서비스

sam 로고가 필요하세요? 다운버튼을 누르면 원하는 형태의 로고를 다운 받으실 수 있습니다.

  • 흰색 배경 로고
    JPG down PNG down
  • 어두운 배경 로고
    JPG down PNG down
닫기
  • 특집배너
  • 특집배너
  • 특집배너
  • 특집배너

분야 전체보기

sam하세요. 스마트한 세상 읽기가 가능해집니다.

소설

분야 선택

금주의 MD추천

  • 1번
  • 2번
  • 3번

  펼쳐보기 간략보기
  • 마제스틱 호텔의 지하 새창
    마제스틱 호텔의 지하

    조르주 심농 임호경 열린책들 2017.08.20

    BEST MD의 선택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15건
    • 리뷰 총 0건

    조르주 심농의 『마제스틱 호텔의 지하』. 파리 샹젤리제 거리 근처에 있는 호화로운 특급 호텔, 마제스틱 호텔에서 한 여자의 시체가 발견된다. 사망자는 미국인 억만장자 오즈월드 J. 클라크의 아내로, 어린 아들과 하인들을 데리고 이 호텔의 스위트룸에 묵고 있었다. 시체가 발견된 곳은 호텔 지하에 있는 탈의실 로커. 주방과 커피 준비실, 직원용 식당 등이 있는 지하는 150명의 직원이 분주하게 일하는 공간이었다. 숙박비…

  • 매그레와 벤치의 사나이 새창
    매그레와 벤치의 사나이

    조르주 심농 최애리 열린책들 2017.08.20

    BEST MD의 선택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12건
    • 리뷰 총 0건

    조르주 심농의 『매그레와 벤치의 사나이』. 파리의 생마르탱 대로의 어느 으슥한 막다른 골목, 한 남자가 칼에 찔려 살해당한 채로 발견된다. 루이 투레라는 이름의 이 남자는 오랫동안 한 회사에서 창고 관리인으로 성실하게 일해 온 중년 남성으로, 어디서나 흔히 볼 수 있는 평범한 인상의 인물이다. 이런 으슥한 장소에서 취객이나 건달들 사이의 칼부림쯤이야 흔한 일이지만, 루이 투레같이 지극히 평범하고 얌전해 보이는…

  • 모빠상 단편집 새창
    모빠상 단편집

    기 드 모빠상 이형식 펭귄클래식코리아 2015.12.28

    BEST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13건
    • 리뷰 총 0건

    『모빠상 단편집』에 실린 이야기들은 100년도 더 이전의 프랑스 사회를 배경으로 하고 있지만, 그 것들을 일별하다 보면 21세기 한국 사회를 살아가는 우리의 삶이 모빠상의 소설 속에 등장하는 인물들의 삶과 놀랄 만큼 많이 닮아 있음을 깨닫게 된다. 이 정도로 사납고 무람없고 노골적인 풍자가 아니었더라면 감히 극복하기 힘들었을 일상의 고초가 19세기 프랑스 작가와 현대를 살아가는 우리를 끈끈히 이어주고 있는 것이다…

  • 제3인류. 1 새창
    제3인류. 1

    베르나르 베르베르 이세욱 열린책들 2013.10.23

    BEST MD의 선택
    • 평점 5점 만점에4점 4
    • 찜하기 674건
    • 리뷰 총 32건

    인류는 스스로를 구원할 수 있을까!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장편소설 『제3인류』 제1권. 저자 특유의 상상력으로 그려낸 과학 소설로 판타지 요소와 우화적 수법을 더한 독특한 방식의 서사를 통해 인류 성장의 기록을 엿볼 수 있게 해준다. 인류가 어리석은 선택으로 자멸을 향해 가는 미래의 어느 시점을 배경으로 하여 그 위기를 뛰어넘기 위해 기상천외한 시도를 벌이는 과학자들의 모습을 그려냈다. 저명한 고생물학자 샤…

  • 어린 왕자 새창
    어린 왕자

    앙투안 드 생텍쥐페리 이정서 새움 2017.08.28

    BEST MD의 선택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4건
    • 리뷰 총 0건

    최초로 시도되는 [어린 왕자] 불ㆍ영ㆍ한 비교 단어 하나, 문장 하나의 잘못된 해석으로 작품의 메시지가 흔들리는 일은 번역 세계에서 흔히 있는 일이다. 그래서 역자는 더 나은 번역을 위해 끊임없이 개정판을 내는 것일 터이다. 그런데 지금까지 50년 이상 수없는 판본과 개정판이 나오면서 별 문제 없이 읽혀 온 [어린 왕자]에도 숱한 오류가 남아 있다고 한다면 이것을 어떻게 받아들여야 할까? 지난 2014년 알베르 카뮈 [이…

  • 눈의 살인. 1 새창 미리보기
    눈의 살인. 1

    베르나르 미니에 윤진 밝은세상 2017.07.20

    BEST MD의 선택
    • 평점 5점 만점에4점 4
    • 찜하기 57건
    • 리뷰 총 9건

    해발 2천 미터 고도에 매달린 말의 사체, 그 뒤에 숨겨진 비밀은 무엇인가! 베르나르 미니에를 프랑스의 스티븐 킹으로 불리게 만든, 그의 첫 장편소설 『눈의 살인』 제1권. 이전 추리소설에서는 보지 못했던 독특한 작품세계를 보여주는 작가라는 찬사를 이끌어낸 소설이다. 피레네 산맥에서 아래로 뻗어 내려간 골짜기를 중심으로 낯설고 위협적인 환경 속에서 인물들의 마음까지 얼어붙게 만드는 충격적인 사건들이 쉴 틈 없…

  • 브루클린의 소녀 새창 미리보기
    브루클린의 소녀

    기욤 뮈소 양영란 밝은세상 2016.12.06

    BEST MD의 선택
    • 평점 5점 만점에4점 4
    • 찜하기 539건
    • 리뷰 총 40건

    기욤 뮈소의 본격 스릴러! 그동안 판타지, 로맨스, 스릴러적 요소가 적절히 결합된 작품들로 사랑 받아온 기욤 뮈소. 《내일》,《센트럴파크》,《지금 이 순간》부터 스릴러적 요소가 훨씬 강화되었다는 평을 듣고 있는 저자의 이번 소설 『브루클린의 소녀』는 프랑스 현지에서 본격 스릴러로 분류한 작품으로, 저자가 새로운 스타일의 작품을 쓰기 위해 얼마나 치밀하게 연구했는지 확인할 수 있다. 현기증을 불러일으킬 만큼…

  • 어린 왕자(한글판+어린 왕자 명언집) 새창 미리보기
    어린 왕자(한글판+어린 왕자 명언집)

    생텍쥐페리 e정원사 2017.07.31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소설 『어린 왕자』는 세계에서 가장 많이 읽히는 책 중 하나다. 다른 별에서 온 어린 왕자의 순수한 시선으로 모순된 어른들의 세계를 비추는 이 작품은, 동화처럼 단순해 보이는 이야기 속에 삶에 대한 깊은 성찰을 보여준다. 260여 개의 언어로 번역되고 1억 부 이상 판매되어 전 세계 독자들에게 꾸준한 사랑을 받는 작품이다. 이 책은 한글판 『어린 왕자』와 그 내용 중에서 그림과 명대사를 따로 모아 만든 『어린 왕자 명…

  • 오스카 와일드, 아홉 가지 어른 동화 행복한 왕자 새창
    오스카 와일드, 아홉 가지 어른 동화 행복한 왕자

    오스카 와일드 e정원사 2017.07.31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오스카 와일드, 아홉 가지 어른 동화 행복한 왕자』는 19세기를 대표하는 영국 작가 오스카 와일드가 세상에 남긴 두 권의 동화집 『행복한 왕자와 그 밖의 이야기 The Happy Prince and Other Tales』(1888), 『석류나무 집 A House of Pomegranates(1891)』에 실린 아홉 편의 동화를 묶은 책이다. 동화집 『행복한 왕자와 그 밖의 이야기』는 1884년에 결혼한 그가 그 무엇보다 소중하게 여긴 두 아들을 위하여 쓴 것이다. 19…

  • 어린 왕자 새창
    어린 왕자

    앙투안 드 생텍쥐페리 e정원사 2017.07.15

    MD의 선택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1건
    • 리뷰 총 0건

    1944년 7월 31일, 앙투안 드 생텍쥐페리는 비행기를 타고 기지를 떠난 후 소식이 끊겼다. 자살인지 사고인지, 아니면 격추된 것인지 여러 가지 설이 있지만 진실은 알 수 없다. 생텍쥐페리 조종사이면서 문학 작품도 남겼다. 그 중에서도 Le Petit Prince, 우리나라에서는 『어린 왕자』로 널리 알려진 이 작품은 어린아이뿐만 아니라 어른까지 다양한 세대를 아우르며 사랑 받는 유례가 드문 책이다. 6년 전 어느 날 한 조종사가…

  • 눈의 살인. 2 새창 미리보기
    눈의 살인. 2

    베르나르 미니에 윤진 밝은세상 2017.07.14

    MD의 선택
    • 평점 5점 만점에4점 4
    • 찜하기 33건
    • 리뷰 총 6건

    해발 2천 미터 고도에 매달린 말의 사체, 그 뒤에 숨겨진 비밀은 무엇인가! 베르나르 미니에를 프랑스의 스티븐 킹으로 불리게 만든, 그의 첫 장편소설 『눈의 살인』 제2권. 이전 추리소설에서는 보지 못했던 독특한 작품세계를 보여주는 작가라는 찬사를 이끌어낸 소설이다. 피레네 산맥에서 아래로 뻗어 내려간 골짜기를 중심으로 낯설고 위협적인 환경 속에서 인물들의 마음까지 얼어붙게 만드는 충격적인 사건들이 쉴 틈 없…

  • 장 로랭 환상 단편집 새창 미리보기
    장 로랭 환상 단편집

    장 로랭 노영란 지식을만드는지식 2017.07.11

    MD의 선택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5건
    • 리뷰 총 0건

    19세기 말 프랑스에서 활약한 작가 장 로랭의 단편 가운데 환상 작품 8편을 한 데 모았다. 작품마다 가면으로 민낯을 가린 인물, 민낯이 가면보다 흉악한 인물들이 등장한다. 장 로랭은 이들의 가면을 벗겨 내고 그 안에 감춰져 있던 흉악한 인간 본성을 드러내 보여 준다.

  • 동양 이야기 새창 미리보기
    동양 이야기

    마르그리트 유르스나르 오정숙 지식을만드는지식 2017.06.30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마르그리트 유르스나르의 초기 단편소설집이다. 그리스, 발칸반도, 일본, 인도, 중국 등에서 전해지는 전설들을 토대로 단편소설 열 편을 엮은 것이다. 30대 초반의 젊은 작가였던 유르스나르의 열정과 욕망, 삶의 경험과 작가로서의 가능성이 녹아들어 있다.

  • 살아 있는 자를 수선하기 새창
    살아 있는 자를 수선하기

    마일리스 드 케랑갈 정혜용 열린책들 2017.06.30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2건
    • 리뷰 총 0건

    '장기 기증'을 둘러싸고 벌어지는 숨 막히는 24시간의 기록 현대 프랑스 문단을 뒤흔들고 있는 마일리스 드 케랑갈의 대표작이자 여덟 번째 장편소설 『살아 있는 자를 수선하기』. 2014년 프랑스에서 출간되자마자 베스트셀러 반열에 오르고 전 세계 11개 문학상을 휩쓴 이 소설은 급작스러운 하고를 당해 뇌사 판정을 받게 된 열아홉 살 청년 시몽 랭브르의 심장 이식 과정을 둘러싸고 전개되는 24시간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 괴도신사 아르센 뤼팽 새창
    괴도신사 아르센 뤼팽

    모리스 르블랑 김지영 브라운힐 2017.05.30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아르센 뤼팽의 탄생을 알리는 소설『괴도 신사 아르센 뤼팽』. 주인공의 체포로 시작되는 이 작품에는 아르센 뤼팽의 어린 시절부터 독특한 개성과 카리스마, 대표적인 숙적관계 등 절대로 붙잡히지 않는 괴도의 신화를 이끌어갈 요소들이 농출되어 있다.

  • 러시아 소설 새창
    러시아 소설

    엠마뉘엘 카레르 임호경 열린책들 2017.05.30

    • 평점 5점 만점에4점 4
    • 찜하기 2건
    • 리뷰 총 3건

    지옥 같은 고통에서 해방을 이룩한 하나의 승리! 현대 프랑스 평단의 가장 열렬한 지지를 받는 작가 엠마뉘엘 카레르의 장편소설 『러시아 소설』. 독특한 발상과 집요한 관찰력, 세련되면서도 다채로운 서술 방식으로 전 세계 독자를 사로잡은 저자가 프랑스를 충격에 몰아넣은 실제 범죄 사건을 두고 쓰인 르포르타주《적》 이후 7년의 시간에서 빠져나와 세상에 내놓은 작품이다. 도보 여행, 고백, 성애를 콜라주한 역작으로…

  • 빠삐용(Papillon) 새창
    빠삐용(Papillon)

    앙리 샤리에르 문신원 황소자리 2017.04.25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대중에게는 스티브 맥퀸과 더스틴 호프만이 주연한 동명의 영화로 더 유명한 앙리 샤리에르의 자전소설 『빠삐용(Papillon)』. 부당한 사법체계에 의해 사회적 사망선고를 받았으나 무기력한 희생양이 되기를 거부했던 남자. 여덟 차례에 걸친 탈출 실패와 그 뒤로 이어진 가혹한 형벌을 감수하면서도 사람 잡는 악마의 섬에서 바다로 뛰어들어 끝내 승리한 주인공의 이야기가 세상에 나오자 사람들은 자유를 향한 그의 집념과 용…

  • 절대 잊지마 새창
    절대 잊지마

    미셸 뷔시 임명주 달콤한책 2017.04.19

    • 평점 5점 만점에4점 4
    • 찜하기 27건
    • 리뷰 총 7건

    미셸 뷔시 장편소설 『절대 잊지마』. 아랍인이라는 출신 성분에 장애인이란 이유로 어렸을 때부터 삐딱한 시선을 받으며 살아온 서른 살 청년 자말. 체제와 편견의 희생자로서 그는 스스로 운이 없는 사내이며 동전은 늘 자기에게 유리한 쪽으로 떨어지지 않는다고 자조하며 살아간다. 하지만 열악한 조건에도 불구하고 가장 험난한 몽블랑 산의 울트라트레일 완주를 꿈꾸며 날마다 달리는 연습을 게을리 하지 않는다. 어느 겨울…

  • 티투스는 베레니스를 사랑하지 않았다 새창
    티투스는 베레니스를 사랑하지 않았다

    나탈리 아줄레 백선희 무소의뿔 2017.04.17

    • 평점 5점 만점에4점 4
    • 찜하기 1건
    • 리뷰 총 14건

    나탈리 아줄레의 소설 『티투스는 베레니스를 사랑하지 않았다』. 이 책은 17세기 작가 라신의 작품을 현대판으로 새롭게 되살렸다. 메디치상을 수상한 이 소설에 대해 평론가들은 “절제미와 품격이 돋보이는 문체”라고 극찬하며 라신의 시적 감성을 섬세하게 담아냈다고 평가한다. 잊고 있던 라신을 다시 읽고, 그의 시를 소리 내어 낭송하고 싶어질 만큼 나탈리 아줄레가 그린 초상은 신선하다. 오늘의 베레니스가 라신을 읽…

  • 내 이름은 꾸제트 새창
    내 이름은 꾸제트

    질 파리 성귀수 열림원 2017.02.27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1건
    • 리뷰 총 0건

    전 세계가 사랑한 작은 소년의 기적 같은 영화 [내 이름은 꾸제트] 원작 소설이다. 아홉 살 꾸제트는 엄마와 함께 살고 있다. 아빠는 (엄마 말에 따르면) “세상구경을 한답시고 영계와 함께” 집을 떠난 지 오래고, 엄마 역시 사고 이후 일하러 나가지 않고 하루 종일 텔레비전 앞에서 맥주만 마신다. 그리고, 어느 날 우연히 옷장 서랍을 뒤지다가 권총 한 자루를 발견한 꾸제트. 하늘은 워낙 커서 애써 겨냥할 필요도 없다. 한…

처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