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마이룸
  • 고객센터

SAM 교보문고 eBook 회원제 서비스

sam 로고가 필요하세요? 다운버튼을 누르면 원하는 형태의 로고를 다운 받으실 수 있습니다.

  • 흰색 배경 로고
    JPG down PNG down
  • 어두운 배경 로고
    JPG down PNG down
닫기
  • 특집배너
  • 특집배너
  • 특집배너

분야 전체보기

sam하세요. 스마트한 세상 읽기가 가능해집니다.

시/에세이

분야 선택

금주의 MD추천

  • 1번
  • 2번
  • 3번

시/에세이 > 시
  펼쳐보기 간략보기
  • 명인명시 특선시인선(2019) 새창 미리보기
    명인명시 특선시인선(2019)

    김락호 외 김락호 시사랑음악사랑(시음사) 2018.12.24

    BEST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 동유록 새창 미리보기
    동유록

    백관수 시산맥사 2019.02.08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 그래도 꽃이다 새창 미리보기
    그래도 꽃이다

    김애숙 시산맥사 2019.01.07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 템페스트 새창 미리보기
    템페스트

    신혜솔 시산맥사 2019.01.07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 나는 보르헤스를 모른다 새창 미리보기
    나는 보르헤스를 모른다

    강만수 문장 2019.01.05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 눈물이 보고파 새창 미리보기
    눈물이 보고파

    최정규 e퍼플 2019.01.04

    NEW
    • 평점 5점 만점에5점 5
    • 찜하기 1건
    • 리뷰 총 1건

    흔한 단어라 더 슬픈 이야기 이별, 혼자이거나 혼자가 아니거나 태어남에 겪을 수 밖에 없는, 이별 속에서 태어난 감정들 작가의 직,간접적인 경험을 통하여 감정, 궁금증 등을 적어 넣었습니다.

  • 풀잎에게 물어봐 새창 미리보기
    풀잎에게 물어봐

    김선희 숨쉬는행복 2019.01.04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하루의 통장 안에 웃음 바구니 놓아두며 살아가는 인생이 되고 싶습니다. 나뭇잎 구르는 웃음 눈꽃에 맺히는 웃음 기쁠 때 실컷 웃는 웃음 살면서 웃을 일이 많아졌으면 합니다. 마음 한 켠에 빈 광주리 얹어 놓고 햇살 한줌 주어다가 하루 종일 생긋생긋 웃고 싶습니다. 환멸이 느껴지는 날이면 풀밭에 나아가 풀잎에 맺힌 이슬들과 눈 마주하며 소담하게 만나는 웃음 삶의 중간쯤에 미소로 남고 싶습니다. 생파 향기 가득한 풀…

  • 검은 해를 보았네 새창
    검은 해를 보았네

    전인식 쏠트라인 2019.01.01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등단 20년 만에 내는 첫 시집이다. 이제 시의 물꼬를 트게 되었으니 봇물 터지듯이 콸콸 시를 쏟아내기를 빈다. 메마른 논바닥 같은 세상을 해갈해줄 시를 말이다. 변함없이 반성의 길을 걷는 불자로서, 거기에다 직관을 얹어 시를 쓰는 언어의 연금술사로서 전인식 시인이 후대인들에게 기억되기를 바란다. ― 이승하(시인 ? 중앙대 교수) 전인식 시인의 시집에는 윤회와 환생의 시간이 있다. 크게, 멀리 보는 안목이 있다. …

  • 그 길 새창 미리보기
    그 길

    곽우희 오늘의문학사 2018.12.31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정훈문학상 운영위원장으로 봉사하고 있는 곽우희 시인이 3시집 [그 길]을 오늘의문학사에서 발간하였습니다. 이 책의 1부에 ‘동짓날 밤’ 등 20편, 2부에 ‘그녀의 고백’ 등 20편, 3부에 ‘상처’ 등 20편, 4부에 ‘봄강’ 등 22편이 수록되어 있습니다. 곽우희 시인은 1982년에 [현대문학]의 추천으로 등단한 뒤, 2008년부터 한성기문학상 운영위원장을 역임하였습니다. 2013년부터는 정훈문학상 운영위원장으로 봉사하며, 향…

  • 섬을 향해 떠날 목선을 기다리며 새창 미리보기
    섬을 향해 떠날 목선을 기다리며

    박영호 다래헌 2018.12.31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감성적 언어가 빛나는 박영호 시인의 첫시집

  • 오래된 이야기 새창 미리보기
    오래된 이야기

    박영호 다래헌 2018.12.31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감성적 언어가 빛나는 박영호 시인의 두 번째 시집

  • 옹기대장 새창 미리보기
    옹기대장

    장춘득 오늘의문학사 2018.12.31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외국에서 한국의 얼을 가꾸고 있는 교포들을 위해 ‘교포문단’을 개설하여 발행하고 있는 《미래문학》 발행인으로 한국보다 외국의 교포사회에서 유명세를 타고 있는 장춘득 시조시인의 2시조집 [옹기대장(甕器大匠)]이 오늘의문학사에서 ‘오늘의문학 시인선 437호’로 발간되었습니다. 첫 시조집이 정보집단에 의하여 해판되고, 그의 두 번째 시조집, 실질적으로는 첫 시조집 [창가에 머문 달빛]에 이은 그의 실제적인 2시…

  • 비처럼 흘러가리라 새창 미리보기
    비처럼 흘러가리라

    하운 김남열 e퍼플 2018.12.28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비 오는 날은 많은 사람들이 마음과 가슴이 젖는 날이다 좋아하는 사람이 함께 있다면 기쁨과 즐거움에 젖고 사랑하는 사람이 떨어져 있다면 보고 싶음과 그리움에 젖는다 세월이 흐르고 흘러도 비 오는 날은 많은 사람들이 마음과 가슴이 젖는 날이다. 멀리 있는 사람은 가까이 하기 위하여 젖고 사랑하는 사람이 함께 있다면 열정적인 사랑을 꽃피우기 위해 젖는다. 하여간 비 오는 날은 사람들이 무언가에 젖는 날 이다. …

  • 사랑빛 새창 미리보기
    사랑빛

    김남열 키메이커 2018.12.28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우리는 자연에서 와서 자연으로 돌아간다 살면서 무수한 인연들과의 관계성 속에서 희노애락을 겪으면서 종국에는 한줌 흙으로 돌아간다. 한줌 흙으로 와서 한줌 흙으로 돌아가는 인생! 남기고 가고 싶은 것도 많고, 버리지 못하고 가는 경우도 많다. 무슨 세상에 대한 미련이 많은지,,, 그러나 이 세상 떠날 때 우리가 가지고 가는 것은 아무것도 없지만 단 하나 사랑빛 만은 지고 간다. 해도 해도 다함이 없는 사랑의 빛. 조금…

  • 겨울을 담은 빛의 기억 새창
    겨울을 담은 빛의 기억

    화이트 크라운레이스 2018.12.27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겨울을 담은 빛의 기억

  • 꽃 따라 가는 길-가슴으로 우는 소쩍새- 새창
    꽃 따라 가는 길-가슴으로 우는 소쩍새-

    박희익 일문사 2018.12.20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이 전자책은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 '2018년 텍스트형 전자책 제작지원' 선정작입니다. 고향을 두고 어릴 때부터 객지로 돌아다니다 늦게 칠십 중반 돌아와 움막을 지어 자연과 더불어 讀書와 詩 공부도 하고 때론 밭에 작물심어 매실, 감, 대추, 석류와 이야기도하며 주의에 국화꽃, 동백, 코스모스도 심어 그 향기 찾아오는 사람마다 즐겁게 해주니 나 역시 즐거울 수밖에 아무 부러움 없다. 동쪽으로 문을 낸 컨테이너 아침…

  • 꽃과 나무와 새와 짐승이 있는 시: 근대영미시선 새창 미리보기
    꽃과 나무와 새와 짐승이 있는 시: 근대영미시선

    김천봉 글과글사이 2018.12.20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 글과글사이 영미시 걸작선 시리즈 13 | 《꽃과 나무와 새와 짐승이 있는 시: 근대영미시선》은 로버트 번스, 윌리엄 컬런 브라이언트, 존 키츠, 에드거 앨런 포, 월트 휘트먼, 에밀리 디킨슨, A. E. 하우스먼, W. B. 예이츠, D. H. 로렌스, 에이미 로웰, 딜런 토머스, 월러스 스티븐스, T. S. 엘리엇 등, 32명의 19세기~20세기 영미 시인들의 꽃과 나무와 새와 짐승이 있는 시 88편을 우리말로 번역하여 주제별로 엮은 시 모음…

  • 바람이 속삭이는 말 새창 미리보기
    바람이 속삭이는 말

    최동열 시산맥사 2018.12.20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최동열 시인은 오랫동안 그 시간들을 헤매다가 온 사람이고 이제 그러한 생의 흔적을 자신의 남은 생에 기록하고자 하는 사람이다. 그의 인생을 관통하고 지나가는 시간은 아직 현재에 머물러 있지만 그것은 다가올 미래를 위한 준비의 시간이기도 하다. 그가 기록하고자 하는 시간들은 가족에게는 가장으로, 사회에서는 선생님으로, 사랑하는 사람에게는 남편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하는 동안 현실적으로, 심리적으로 헤매이고…

  • 속지말거래이 새창 미리보기
    속지말거래이

    김장식 여래 2018.12.20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김장식 시집 [속지말거래이]. 2부로 나눠 구성했으며, 다양한 시 작품들을 감상할 수 있다.

  • 장미 키스 새창 미리보기
    장미 키스

    최정란 시산맥사 2018.12.20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처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