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eBook

129,071

교보문고eBook 로고가 필요하세요? 다운버튼을 누르면 원하는 형태의 로고를 다운 받으실 수 있습니다.

  • 흰색 배경 로고
    JPG down PNG down
  • 어두운 배경 로고
    JPG down PNG down
닫기
sam베이직

전체메뉴

역사/문화

분야 선택

금주의 MD추천

  • 1번
  • 2번
  • 3번

  펼쳐보기 간략보기
  • 고려 태조 새창 미리보기
    고려 태조

    현상윤 온이퍼브 2019.11.20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태조는 견훤과 함께 해마다 교전하였고 승리하거나 패배하거나 하다가 태조 18년 6월에 견훤 맏아들 신검(神劒)의 반란 때문에 도망하여 고려로 왔는데, 태조의 후한 예의로서 대접하고 상대하며 상부(尙父)*라고 호칭하여 남쪽 궁궐에 거주하도록 하였다. 처음에 견훤이 잉첩(?妾)*이 많아 아들 21명을 두었는데(중략)<본문 중에서>

  • 김홍도 새창 미리보기
    김홍도

    고유섭 온이퍼브 2019.11.19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호산외사(壺山外史)>에는 산수(山水), 인물, 화훼(花卉), 영모(翎毛)(새나 짐승 그림)가 본래 오묘함에 도달하지 않은 것이 없다. 신선도(神仙圖)에 더욱 능하여 구김실 문양(皺擦句染)과 몸뚱이에 옷자락(軀幹衣紋)이 옛사람의 수법을 답습하지 않고 스스로 자연의 가장자리를 옮기고 들추어내어~<본문 중에서>

  • 이제마(李濟馬) 새창 미리보기
    이제마(李濟馬)

    이능화 온이퍼브 2019.11.18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속세에 초연하여 그와 함께 저술과 가르치기로 일을 삼았는데, 그때 전술한 것이 사상의서(四象醫書)인 <동의수세보원(東醫壽世保元)> 1책이었다. 이것은 특히 병고로 신음하는 창생을 구제하려는 자비심에서 한 일이었다. 그리고 그때 문인으로는 김영관(金永寬), 한직연(韓稷淵) 등이 있었다. 또는 말로 전수한 자는 많았고, 이외에 사숙(私淑)한 사람도 부지기수였다.<본문 중에서>

  • 선덕여왕 새창 미리보기
    선덕여왕

    문일평 온이퍼브 2019.11.16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선덕여왕은 외교에 있어도 확실히 관계를 조종하는 능력이 탁월하였다. 친당(親唐)주의를 가짐은 아버지 진평왕 때부터 있었으나, 선덕여왕은 역시 선왕의 유지를 계승하여 외교가인 김춘추를 시켜 몇 번이나 당 태종을 달래 삼국 분쟁을 조정하려고 하였다.<본문 중에서>

  • 왕산악 새창 미리보기
    왕산악

    안자산 편집부 온이퍼브 2019.11.15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한번은 진나라의 어떤 사람이 칠현금(七絃琴)*을 내왕하여 바친 자가 있었다. 정부는 이를 허락하였으나 처음 보는 물건이라 그 음계의 구조와 탄주(彈奏)의 방법을 알지 못하여 후한 상을 약속한 후에 해음자(解音者)를 구하였다. 이것이 왕 상공의 현금을 창조한 동기이다.<본문 중에서>

  • 공민왕 새창 미리보기
    공민왕

    고유섭 온이퍼브 2019.11.14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1건
    • 리뷰 총 0건

    공민(恭愍)은 명나라 황실의 사시(賜諡)이나 고려조의 존시(尊諡)는 인문(仁文)·의무(義武)·용지(勇智)·명렬(明烈)·경효(敬孝)대왕이다.<본문 중에서>

  • 조선의 풍속 강의 새창 미리보기
    조선의 풍속 강의

    최남선 온이퍼브 편집부 온이퍼브 2019.10.21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조선의 풍속 강의』(원제 ‘조선역사통속강화’)는 전반적인 주제를 역사학적 관점에서 기술한 글로 1922년 최남선 외 저자들이 참여 창간한 시사잡지〈동명(東明)〉에 연재되었다. 고대 문화의 중심이 되는 종교는 신화를 가지고는 성립한 것이다. 또한, 발달한 것이다. 신화 한 가지 속에 고대인의 정신적 유물이 온통 들어있다. 그들의 사상, 감정, 관찰, 지각(知覺)이 여기에 모두 나타나 있으며, 그들의 신앙, 찬송, 영탄…

  • 고고학의 역사 새창 미리보기
    고고학의 역사

    브라이언 페이건 성춘택 소소의책 2019.10.18

    • 평점 5점 만점에4점 4
    • 찜하기 16건
    • 리뷰 총 19건

    매력적인 고고학의 세계! 지금으로부터 약 250년 전에 탄생한 고고학의 출발점부터 전 세계적인 학문으로 자리 잡은 현재에 이르기까지의 과정을 통해 인간의 생태학적·문화적인 다양성을 이해하는 교양의 토대가 되어주는 『고고학의 역사』. 한국 독자들에게도 낯익은, 고고학과 인류학계에서 세계적으로 널리 알려진 학자이자 베스트셀러 작가인 브라이언 페이건은 이 책에서 고고학에 대한 뛰어난 통찰과 능수능란한 문체를…

  • 대원군의 서원 정책 새창 미리보기
    대원군의 서원 정책

    김태준 온이퍼브 2019.10.11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서원 본래 의미는 지배 철학의 시조를 모시는 문묘 향교와 그들의 신봉하는 인물, 또는 선조를 제향하는 전당의 사명에 그들 자제를 교육하는 학교기관이었다. 정부가 유교로 국시를 세우고 사학을 장려할 때 도저히 하나의 군에 하나의 학교로 그 수요를 채울 수가 없었던 것은 분명한 일이다. 여기에서 서원 창건의 의미가 발생한 것이다.<본문 중에서>

  • 신라 화랑제도 새창 미리보기
    신라 화랑제도

    김태준 온이퍼브 2019.10.11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조선 민족의 본래 조선 혼(魂), 조선의 얼, 이 신라 문화에 나타나는 화랑도에 기원하였다는 것이다. 화랑(Hoa-lang)은 오늘날에 있어서는 남무(男巫)(남자 무당), 즉 격(覡)(박수)을 가리키는 말이다.<본문 중에서>

  • 조선의 백의(白衣) 새창 미리보기
    조선의 백의(白衣)

    이재욱 온이퍼브 2019.10.02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여러 기록들을 보면 조선 의복 제도가 중국 제도의 영향을 받음이 적지 않았다는 점에서는 일치한다. 하지만, 중국 제도의 조선 전래와 그 실행기에 대해서는 약간 의견을 달리하는 듯하다. 즉 《지봉유설》에는 기자 때 조선에 들어온 것이라고 하나(주나라 무왕武王 원년 1122년) 그 밖의 여러 학설은 신라 진덕왕(眞德王) 3년(당나라 정관貞觀 23년 649년)으로부터 같은 문무왕(文武王) 4년(당나라 인덕麟德 원년 4664년) 사이…

  • 고려 태조 건국이야기 새창 미리보기
    고려 태조 건국이야기

    차상찬 온이퍼브 편집부 온이퍼브 2019.09.30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태조의 부하에는 용장 용맹스러운 졸병이 많으나 문사에 능통한 사람이 적었으므로 개국 초기에 관제를 정하고 국정을 삼가 결단하는 데에는 전혀 궁예의 남아있는 신하인 박유(朴儒)를 등용하였다. 또한 통일 이후에는 신라의 문사를 채용하였다. 정치상으로 중요한 사람은 심곡사(審穀使)를 설치하여 장마와 가뭄, 기근을 준비하고 전제(田制)를 정하여 부렴(賦?)을 가볍게 하였다. 혹은 창고 있는 포곡(布穀)을 풀어 백성의 노…

  • 이태조 건국이야기 새창 미리보기
    이태조 건국이야기

    차상찬 온이퍼브 편집부 온이퍼브 2019.09.30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공양왕(恭讓王) 9월에 드디어 전제를 크게 개혁하여 백성이 모두 태조의 공덕을 칭송하고 노래하였다. 또한, 당시 민간에서는 ‘목자위왕(木子爲王)’(역주: 이성계가 왕이되다)라는 참언까지 유행하여 일반인들의 민심이 태조에게 돌아오는 일이 허다하였다. 날개 달인 맹호처럼 조준(趙浚), 남은(南誾), 정도전(鄭道傳), 하륜(河崙), 배극렴(裵克廉), 조인옥(趙仁沃), 조박(趙璞) 등 50여 무관이 모두 태조를 추대하려고 하였다…

  • 이조 도자기 고찰 새창 미리보기
    이조 도자기 고찰

    유종열 온이퍼브 편집부 온이퍼브 2019.09.27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고려의 청자는 실로 아름다우나 그것은 송나라 때 작품에 가깝고, 또한 비색(?色)이어서 완전히 귀족 이외에는 사용할 수가 없었다. 그러나 고려의 상안(象眼)(상감象嵌)으로부터 변화하여 조선왕조에 이르러 가장 융성한 그 아름답게 새긴 백회(白繪), 쇄모목(刷毛目) 같은 것을 교묘하게 쓴 것 등은 어떤 사람에게든지 사용을 허락한 백성의 일용품이었다. 조선의 진사(辰砂)는 중국이나 일본에서는 볼 수 없는 특별한 것이다…

  • 무엇이 역사인가 새창 미리보기
    무엇이 역사인가

    린 헌트 박홍경 프롬북스 2019.09.16

    • 평점 5점 만점에4점 4
    • 찜하기 3건
    • 리뷰 총 4건

    무엇이 역사가 되는가? 저명한 역사학자 린 헌트가 근래 역사에 대한 대중적 관심이 폭발적으로 커짐과 동시에 ‘무엇이 역사인가’란 질문에 대답하기가 점점 더 어려워지는 현실을 생생히 전하며, 역사에 대한 노골적인 거짓말을 비롯해 역사적 진실을 둘러싼 최근의 쟁점들을 다루는 『무엇이 역사인가』. 역사는 증거가 정직하게 제시되는 데에 있어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한다. 이를 통해 오늘날 우리가 직면하고 있는 온…

  • 그 후손들이 지난 날 흘려온 이야기(역사)며 흔적이라요 새창 미리보기
    그 후손들이 지난 날 흘려온 이야기(역사)며 흔적이라요

    이춘길 보민출판사 2019.09.13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1권 수천 년 먼저 살다간 우리네 할부지 후손들이 흘려온 흔적, 2권 우리보다 수천 년 먼저 살다간 우리네 할부지의 지난 날 흘려온 이야기(歷史)라요, 3권 그 후손들이 지난 날 흘려온 이야기(歷史)며 흔적이라요, 이 3권이 하나의 책으로 되네요. 이 수식을 이해를 하게 되면 모든 세계사, 중국사, 일본사 다 헛 거라는 걸 이야기하지요. 우리네 역사 삼국유사 삼국사기 왕조실록 다 소설이 된다는 이야기라요. 역사 이거 아무…

  • 문화인류학 새창 미리보기
    문화인류학

    Barbara Miller 박충환 시그마프레스 2019.09.10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이 책은 세계화 과정에서 필연적으로 나타나는 문화융합과 문화다양성 그리고 인간적 삶의 특수성과 보편성을 이해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준다. 또한 인류의 문화적 삶의 다양한 형태와 그 저변에서 작동하고 있는 인간적 삶의 보편성에 대한 통찰력을 갖추게 함으로써 보다 지적이고 풍요로운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돕는다. 문화인류학 입문서로서 이 책은 세계 여러 문화에 대한 풍부하고 흥미로운 정보들을 제공하고 비판적…

  • 미세기로 본 한국, 하루에 7번 밀물 드는 나라 조선 새창 미리보기
    미세기로 본 한국, 하루에 7번 밀물 드는 나라 조선

    최두환 한국문학방송 2019.08.15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미세기潮汐[조석]는 나의 인생에서 황금과 같다. 이것 때문에 인생의 슬픔과 기쁨의 맛을 보았고, 지금의 나를 존재케 하였기 때문이다.(중략) 미세기[潮汐]라면 대개 반일주조 내지 일주조를 생각하는데, 무려 하루에 일곱 번의 밀물, 즉 일일칠조一日七潮란 말이 있는가 하면, 『등단필구』에서 강북조후江北潮候가, 『단구첩록』에는 서북조후西北潮候라는 무척 생소한 글자로 실려 있지만, 글자 하나 틀리지 않는 같은 글…

  • 고구려 고분과 악기 새창 미리보기
    고구려 고분과 악기

    송석하 온이퍼브 2019.07.26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고구려의 벽화는 여러 가지 각도로 볼 수 있는데 내가 본 가운데 제일 재미있다고 하고 싶은 것이 있다. 첫째로 그 악기에 관한 것이다. 입구를 폐쇄한 무용총 벽화에도 금(琴)(거문고), 각적(角笛)(뿔피리), 완함(阮咸)* 등이 있었다. 그러나 구로다(黑田) 교수 박사가 조사한 17호 고분벽화는 그 밖에 그 퉁소(簫)나 피리(笛)이었다.

  • 우산국, 울릉도와 독도의 나라 새창 미리보기
    우산국, 울릉도와 독도의 나라

    윤명철 수동예림 2019.07.26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0건
    • 리뷰 총 0건

    역사학자 윤명철교수의 우산국, 울릉도와 독도를 우리 ‘터’라는 역사적 배경과 역사해석의 타당성을 분석한 책. 『우산국, 울릉도와 독도의 나라』 . 우산국은 역사상에서 실재한 나라이다. 위치는 현재 울릉도이다. 물론 이때 울릉도라 함은 독도를 비롯하여 주변의 해역을 포함한다. 우산국이라는 존재는 삼국사기에 6세기 초에 처음 나타난다. 그런데 고고학적인 유물을 근거로 하면 청동기 시대 또는 그 이전부터 주민들이…

처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마지막
공지사항
당첨자발표
서비스이용
교보eBook
공식 SNS
인스타그램 트위터 페이스북 블로그

KS-SQI 1위 한국서비스 품질지수 품질만족대상 수상 2015,2016 2년 연속 클린사이트 저작권 보호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