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마이룸
  • 고객센터

SAM 교보문고 eBook 회원제 서비스

sam 로고가 필요하세요? 다운버튼을 누르면 원하는 형태의 로고를 다운 받으실 수 있습니다.

  • 흰색 배경 로고
    JPG down PNG down
  • 어두운 배경 로고
    JPG down PNG down
닫기
  • 특집배너
  • 특집배너
  • 특집배너
  • 특집배너
  • 특집배너

분야 전체보기

sam하세요. 스마트한 세상 읽기가 가능해집니다.

코믹스

분야 선택

금주의 MD추천

  • 1번
  • 2번
  • 3번

  펼쳐보기 간략보기
  • 19세 이상 성인용 미스터리스릴러. 1 새창
    미스터리스릴러. 1

    김종섭 유페이퍼 2014.07.09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7건
    • 리뷰 총 0건

    전통적인 추리극에서는 언제나 살인이 등장한다. 선혈이 낭자한 사건을 쫓다보면 어느새 정의가 실현된다. 미스터리 독자가 기대하는 추리물의 전형이다. 보통 추리문학은 현실세계에서 일어나는 범죄를 차용하지만 추리극과 실재 범죄에는 큰 차이가 있다. 추리극에서는 독자가 공감할 수 있는 원인이 있고 사건이 있고 정의의 실현이 있다. 하지만 현실세계는? 허구와는 비교가 안될 만큼 유치하고 저급한 이유로 잔인한 범죄…

  • 19세 이상 성인용 미스터리스릴러. 2 새창
    미스터리스릴러. 2

    김종섭 유페이퍼 2014.07.09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7건
    • 리뷰 총 0건

    전통적인 추리극에서는 언제나 살인이 등장한다. 선혈이 낭자한 사건을 쫓다보면 어느새 정의가 실현된다. 미스터리 독자가 기대하는 추리물의 전형이다. 보통 추리문학은 현실세계에서 일어나는 범죄를 차용하지만 추리극과 실재 범죄에는 큰 차이가 있다. 추리극에서는 독자가 공감할 수 있는 원인이 있고 사건이 있고 정의의 실현이 있다. 하지만 현실세계는? 허구와는 비교가 안될 만큼 유치하고 저급한 이유로 잔인한 범죄…

  • 19세 이상 성인용 미스터리스릴러. 3 새창
    미스터리스릴러. 3

    김종섭 유페이퍼 2014.07.09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8건
    • 리뷰 총 0건

    전통적인 추리극에서는 언제나 살인이 등장한다. 선혈이 낭자한 사건을 쫓다보면 어느새 정의가 실현된다. 미스터리 독자가 기대하는 추리물의 전형이다. 보통 추리문학은 현실세계에서 일어나는 범죄를 차용하지만 추리극과 실재 범죄에는 큰 차이가 있다. 추리극에서는 독자가 공감할 수 있는 원인이 있고 사건이 있고 정의의 실현이 있다. 하지만 현실세계는? 허구와는 비교가 안될 만큼 유치하고 저급한 이유로 잔인한 범죄…

  • 메피스토. 1 새창 미리보기
    메피스토. 1

    김종섭 유페이퍼 2014.07.04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1건
    • 리뷰 총 0건

    지금부터 당신이 만나는 메피스토는 선택의 악마다. 그는 아무 것도 강요하지 않지만 우리에게 숨어 있는 욕망과 위기를 꿰뚫어보고 선택의 보따리를 풀어 놓음으로써 우리를 유혹한다. 메피스토는 결코 신에 반(反)하는 악마가 아니다. 신의 허락 아래 인간을 시험하기 위한 존재다. 인간은 누구라도 시험에 들 수 있다. 하지만 누구나 그 유혹에 빠지는 것은 아니다. 그는 선택에 여지가 없는 이와는 결코 거래하는 법이 없다.메…

  • 메피스토. 2 새창 미리보기
    메피스토. 2

    김종섭 유페이퍼 2014.07.04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1건
    • 리뷰 총 0건

    지금부터 당신이 만나는 메피스토는 선택의 악마다. 그는 아무 것도 강요하지 않지만 우리에게 숨어 있는 욕망과 위기를 꿰뚫어보고 선택의 보따리를 풀어 놓음으로써 우리를 유혹한다. 메피스토는 결코 신에 반(反)하는 악마가 아니다. 신의 허락 아래 인간을 시험하기 위한 존재다. 인간은 누구라도 시험에 들 수 있다. 하지만 누구나 그 유혹에 빠지는 것은 아니다. 그는 선택에 여지가 없는 이와는 결코 거래하는 법이 없다.메…

  • 메피스토. 3 새창 미리보기
    메피스토. 3

    김종섭 유페이퍼 2014.07.04

    NEW
    • 평점 5점 만점에0점 0
    • 찜하기 1건
    • 리뷰 총 0건

    지금부터 당신이 만나는 메피스토는 선택의 악마다. 그는 아무 것도 강요하지 않지만 우리에게 숨어 있는 욕망과 위기를 꿰뚫어보고 선택의 보따리를 풀어 놓음으로써 우리를 유혹한다. 메피스토는 결코 신에 반(反)하는 악마가 아니다. 신의 허락 아래 인간을 시험하기 위한 존재다. 인간은 누구라도 시험에 들 수 있다. 하지만 누구나 그 유혹에 빠지는 것은 아니다. 그는 선택에 여지가 없는 이와는 결코 거래하는 법이 없다.메…

처음 이전 1 다음 마지막